이달의 기자상 경향신문 <전자법정 입찰비리> 등 5편 선정

제347회 이달의 기자상

박지은 기자 | 2019.08.20 14:05:48

한국기자협회(회장 정규성)가 주관하는 한국기자상 심사위원회는 20일 제347회(2019년 7월) 이달의 기자상 심사회의를 열어 경향신문의 <전자법정 입찰비리> 등 총 5편을 수상작으로 선정했다.


또 중앙자살예방센터(센터장 백종우)와 함께 선정하는 2019년 3분기 ‘자살예방 우수보도상’에 국민일보의 <“딸방 보는 것도 무서웠다” 자살유가족, 자조모임 통해 찾은 희망>이 선정됐다.


시상식은 오는 27일 오전 11시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 19층 기자회견장에서 열린다.


다음은 수상 내역이다.

◇ 취재보도1부문
△ 경향신문 사회부 이범준 기자 <1293억5175만원 전자법정 입찰비리>
 

◇ 취재보도2부문
△ 연합뉴스 한반도부 김동현·정성조 기자 <유엔 안보리, 일본의 대북제재품목 北반입 여러 차례 지적>
 
◇ 기획보도 신문·통신부문
△ 한국일보 이슈365팀 조원일·이정은 기자, 영상팀 김창선 기자, DB콘텐츠부 박서영 기자 <한 여름의 연쇄살인, 폭염>
 

◇ 기획보도 방송부문
△채널A 사회부 배혜림·이동재·김철웅·성혜란·공태현 기자 <‘한보’ 일가 해외도피·재산은닉 추적>
 

◇ 지역취재보도부문
△ 제주CBS 보도제작국 고상현 기자 <경찰 수사 체계 바꾼 고유정 부실수사>


박지은 기자 jeeniep@journalist.or.kr
 

맨 위로